2018.12.No.18

자원봉사스토리

오윤아 단원의 자원봉사스토리 (9기 체육대회)

2018년 4월 13일 한-베 청년경제기술교육센터에서는 제 9기 체육대회가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체육대회는 초급 오후반과 야간반, 그리고 중급 오후반과 야간반이 모두 참여하였습니다. 학생들이 반별로 단체 티셔츠도 준비하고 장기자랑도 하면서 반 친구들끼리 단합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었습니다. 학생들의 장기자랑이 끝난 후 본격적인 체육대회 시작 전 몸풀기 순서로 모두 함께 포크댄스를 추었습니다. 선생님들이 준비한 포크댄스를 다같이 추면서 평소에는 잘 만나지 못하던 다른 반 친구들도 만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체육대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체육대회의 첫 게임은 ‘미션달리기’입니다. 허들을 넘고, 머리에 책을 이고 달리고, 밀가루 속에 숨겨진 사탕을 찾아 먹으며 마지막으로 코끼리 코를 하고 돌아오는 결승점에 돌아오는 게임 입니다. 첫 게임부터 긴장감이 넘치는 시작으로 반별로 응원의 열기가 아주 뜨거워졌습니다.

두 번째는 ‘풍선 터뜨리기’입니다. 풍선을 최대한 크게 불어서 상대편의 발목에 묶어주고 노래가 끝날 때 까지 다른 팀의 풍선을 터뜨리고 본인 팀의 풍선은 보호해서 가장 많은 풍선을 가지고 있는 팀이 이기는 게임입니다. 서로의 풍선을 터뜨리며 즐거워하고 같은 반 학생들끼리는 서로 보호해주기도 하면서 재미있게 진행되었습니다.

세 번째는 ‘바구니에 공 넣기’입니다. 한 한생이 바구니를 들고 나머지 학생들이 공을 던져 주어진 시간 안에 많은 공을 넣는 팀이 이기는 게임입니다. 돌아가면서 공을 던지는 중에서도 서로에게 응원이 끊이질 않았습니다.

네 번째는 ‘단체 줄넘기’입니다. 반별로 5명의 학생들이 나와서 연습기회를 한 번씩 가진 후 도전하였습니다. 학생들 간의 팀워크가 전부 좋았는데 특히나 초급 오후반 학생들이 43개나 성공을 하면서 모두들 놀라워했습니다.

마지막 게임은 ‘피구’입니다. 체육대회의 등수를 결정짓는 마지막 게임이라서 그런지 학생들의 승부욕이 대단했습니다. 인원수가 모자란 팀은 졸업생과 선생님들도 함께 하며 마지막 게임을 장식했습니다.

시상식 후 다함께 단체사진을 찍으며 즐거웠던 체육대회를 마무리하였습니다. 교실에서 보던 공부하는 모습과 달리 함께 웃고 즐기며 학생들의 새로운 모습들을 많이 보게 되었습니다. 이번 체육대회를 통해서 학생들이 서로 더욱 단합되어 앞으로 남은 학업과정도 모두 함께 잘 마무리하기를 바랍니다. 

▲ 개회사를 시작으로 신나는 9기 체육대회가 시작되었습니다 !

▲ 한국어초급반 학생들의 모습. 사이좋게 파란색의 팀팔찌를 매주고 있습니다.

▲ 초급 오후반 학생들이 단결을 다지고 있는 모습입니다. 

 화이팅 !꼬렌 !(cố lên  : 베트남어로 화이팅!이라는 뜻입니다.)

▲ 알록달록 다양한 예쁜 색깔의 공을 바구니에 넣는 '바구니에 공넣기' 게임후에 공이 몇개인지 세고 있는 모습입니다.

▲ 체육대회의 단골종목인 단체줄넘기입니다. 모두가 호흡을 맞추면서 점프!

▲ 신나는 체육대회에 레크리에이션은 빠질 수 가 없지요.

신나는 음악에 맞추어 포크댄스를 추고 있는 학생들의 밝은 모습.

▲ 출발선에서 긴장감이 흐르는 이 곳에서는 '미션 달리기' 경기가 이루어 지고 있습니다.

모두 사뭇 진지한 모습입니다.

▲ "파란 하늘~ 하늘색 풍선은 우리의 맘속에 영원할거야~" 하는 노래가 생각이 나는데요,

모두가 신나게 풍선을 터뜨리고 있습니다. 어느팀이 먼저 빨리, 많이 풍선을 터뜨렸을까요?

▲ 풍선 터뜨리기 게임이 이루어지는 와중에 예쁘게 포즈를 지어주는 학생들의 모습!

▲ 풍선터뜨리기 게임에 대한 열기가 느껴지는 모습입니다.

모두가 색다르고 재미있는 방법으로 풍선을 터뜨리고 있습니다.

▲ 즐거워하며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학생들의 모습.

환하게 웃는 모습이 정말 아름답습니다.

▲ 중급 야간반 학생들과의 단체 사진 촬영 모습. 모두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었습니다.

▲ 각 반의 반장들이 모여서 예쁘게 손가락으로 하트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 모두가 즐겁고 신나는 시간이 되었던 9기 체육대회!

마지막에는 모두 함께 모여 예쁘게 단체사진을 찍었답니다.

By 한국국제봉사기구View 65

Only Edi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