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No.28

이원철

내안의 나와 조우하는 시간, MBTI : 나를 찾아줘

   국제캠퍼스의 학생들은 설레는 마음으로 연세대학교에 입학해 새내기로서 추억을 쌓으며 즐거운 생활을 해왔다. 그러나 1학년이 마무리되어가는 지금, 마냥 행복하고 걱정 없는 마음으로 지내는 학생들보다는 자신의 미래와 진로에 대해 고민하기 시작한 학생들이 많을 것이다. 이 시기에는 으레 자신이 미래에 어떤 일을 할지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하여 ‘내가 무엇을 할 수 있지?’, ‘나는 무엇을 좋아하지?’, 나아가 ‘내 성향은 어떠하지?’까지 수많은 질문을 맞닥뜨리게 된다. 이예은 RA(아동가족학과 17학번)는 이러한 새내기들의 고민에 도움이 되고자 를 기획했다. 

[사진 1] 프로그램에 참여한 이예은 RA와 학생들 

   는 이예은 RA가 학생들에게 사이트를 통해 MBTI 검사를 받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성격검사의 결과를 바탕으로 각자의 성향을 설명해주고 관련 있는 진로를 제시함으로써 학생들이 본인의 모습을 보다 정확히 파악하여 진로 고민에 반영할 수 있도록 돕는다. 설명 이후에는 비슷한 성격 유형을 가진 학생들끼리 조를 구성하여 평소 성격이나 취향에 있어서 조원들과의 공통점을 찾아보고, 조원들과의 여행 계획을 짜보는 과제를 수행하였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본인의 성격 유형의 특징을 몸소 체험할 수 있었다.

  

[사진 2] 프로그램에 활용된 자료 1

   프로그램에 참여한 김서영(국어국문학과 18학번) 학생은 “평소 내가 생각하던 성격과 매우 일치하는 결과가 나와 신기했다. 나에 대해서 보다 구체적으로 설명할 수 있게 된 것 같아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특히 “조원들과 서로의 공통점을 찾아보고 가상의 여행 계획도 짜보면서 내 성격유형을 보다 잘 알 수 있었다. 동시에 같은 성격유형이라도 서로 다른 점이 있을 수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라며 활동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사진 3] 프로그램에 활용된 자료 2

   1학년이 끝나가는 시점에서 많은 학생들이 진로에 대한 고민에 빠져있을 것이다. 처음에는 매우 막막하고 답답하겠지만, 자신이 누구인지 파악하는 것부터 차근차근 해나가다 보면 언젠가는 자신에게 꼭 들어맞는 진로를 찾을 수 있으리라 믿는다. 인터넷 사이트에서도 충분히 신뢰도 있는 성격검사를 여럿 제공되고 있으니, 시간이 난다면 한 번쯤 찾아 경험해보는 것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By 아동가족 17 이예은View 15

Only Editer